HOME 행정 정치
마포구, 개헌 서명운동...개헌논란에 의혹 부추겨주민 “지방선거와 함께 개헌투표를 해야한다는 여론몰이로 보일 수 있어”
마포구청이 ‘지방분권개헌 1천만 서명운동’이라는 현수막을 게시하고 서명을 유도해 개헌안에 대한 사전 여론조성이 아니냐는 의심을 사고 있다. 사진 / 시사포커스 DB

[마포땡큐뉴스 / 오종호 기자] 마포구청이 ‘지방분권개헌 1천만 서명운동’이라는 현수막을 게시하고 서명을 유도해 개헌안에 대한 사전 여론조성이 아니냐는 의심을 사고 있다.
 
마포구 공보 담당자는 해당 게시물에 대해 “국정운영 5개년 계획에 따라 행정안전부의 지침에 의해 각 동별로 게시했다”며 국청 홈페이지와 각 동 주민센터에서 서명에 참여할 수 있다고 밝혔다.
 
하지만 이 같은 게시물이 자칫 개헌여부와 시기, 주체 등에 대해 정치권의 논란이 벌어지고 있는 상황에서 특정 정치권의 입장을 대신할 수 있다는 비판도 제기되고 있다.
 
마포구에 거주하는 한 주민은 “개헌여부나 주체, 시기에 대해 정치권의 공방이 이어지고 있는데, 개헌서명을 받는다는 것은 개헌에 대한 의사표시를 밝히는 것으로 오해될 수 있고, 지방선거와 함께 개헌투표를 해야한다는 여론몰이로 보일 수 있다”고 지적했다.
 
이에 대해 마포구 갑 지역구 노웅래 의원 관계자는 “여야가 모두 참여한 지방자치단체장들의 의견을 반영해서 이루어진 일”이라면서 “중앙에 집중된 정부권한을 지방정부에 분산하자는 것이지, 그밖에 다른 정치적인 의미는 없다”고 밝혔다.
 
이 서명운동은 지방자치단체장의 모임인 ‘전국자치분권개헌 추진본부’가 추진하고 있으며, 전국의 지자체에서 서명을 진행 중인 것으로 알려졌다.

오종호 기자  thanknews@naver.com

<저작권자 © 마포땡큐뉴스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오종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3
전체보기
  • 박수 2018-02-07 12:04:39

    송용팔님의 댓글에 100프로 동의합니다
    너무나 명확한 지적입니다.   삭제

    • 송용팔 2018-02-04 16:25:33

      이것은 확정된정부의직무명령도아닌
      특정정당의 선거용선동물일뿐입니다
      이같은정치편향행위를 공공기관이 그시설과
      소속공무원을 동원하는행위는
      헌법제7조공무원의 정치적중립의무를위반하는것이며,또한 국가공무원법제65조공무원의
      정치운동금지의무를위반하게되어 형사처벌의대상임을 경고해드립니다   삭제

      • 이민수 2018-01-31 13:04:46

        꼼수에 속지마세요 구민 여러분....장기집권으로 가는 꼼수입니다...   삭제

        발행처 : (주)땡큐미디어그룹 | 제호 : 마포땡큐뉴스 | 주소 : 서울 마포구 와우산로3길3, 시사포커스빌딩
        대표전화 : 02)712-8883 | 팩스 : 02-323-1616 | 등록번호 : 서울,아04800 | 등록일자(발행일자) : 2017년 10월24일
        발행인 겸 편집인 : 김명자 | 청소년보호책임자 : 김명자
        Copyright © 2018 마포땡큐뉴스. All rights reserved.
        본지 마포땡큐뉴스 오프라인 신문의 통상적인 배부방법은 마포지역 불특정 구민을 대상으로 우편발송, 유동인구가 많은
        지하철, 관공서, 백화점, 재래시장, 상가, 아파트 단지 등에 본사직원 및 배부 봉사자 등을 통하여 직접 배부하고,
        중앙일간지 등에 삽지 등의 방법으로 배부하고 있습니다.
        Back to Top